메뉴열기 검색열기

이노션, 멸종위기종의 날 맞아 ‘야생동물 보호구역 조성’ 봉사활동

장우진 기자   jwj17@
입력 2024-04-01 09:00
이노션은 서울시 성동구 소재 중랑천 인근에서 올해 신규 입사한 신입사원들과 야생동물 보호구역 조성을 위한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1일 밝혔다.


이노션은 환경부가 지정한 멸종위기종의 날(4월1일)을 맞아 야생동물 보호구역 조성을 통해 생물다양성 보존에 기여하고, 신입사원들에게는 조직문화 경험·팀빌딩 역량 강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
신입사원들은 야생동물들이 머물 수 있는 공간을 조성하기 위해 묘목 심기(산수유·찔레), 철새를 위한 볍씨 먹이주기 등의 활동을 전개했다.

해당 활동이 이뤄진 장소는 중랑천·청계전의 합류부이자 서울시 1호 철새보호구역이다. 천연기념물인 원앙을 포함한 물닭, 왜가리 등이 자주 발견되며 수달 등 멸종위기종도 서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노션은 해당 구역에서 야생동물들을 위한 생추어리, 즉 보호구역을 조성하는 활동에 참여한 첫번째 기업이라고 설명했다.
이노션 관계자는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자연 환경 개선에 조금이나마 기여할 수 있어 뿌듯하다"며 "생물다양성 보존을 위한 지역사회 공헌 차원의 임직원 봉사활동을 지속 전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이노션, 멸종위기종의 날 맞아 ‘야생동물 보호구역 조성’ 봉사활동
이노션 신입사원들이 1일 서울시 성동구 소재 중랑천 인근에서 봉사활동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이노션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