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기보, 4대 시중은행과 중기 금융지원 업무협약

최상현 기자   hyun@
입력 2024-04-01 08:30
기술보증기금이 1일 국민·농협·우리·하나 등 4개 은행과 '중소기업의 역동적 혁신성장 및 세계화를 위한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기보는 4개 은행의 특별출연금 175억원을 재원으로 3500억원 규모의 특별출연 협약보증을 우대 지원한다. 중소기업의 금융비용을 경감하기 위해 보증비율을 85%에서 100%로 상향하고 보증료를 0.2%포인트 감면한다.
은행의 보증료지원금 65억원을 기반으로 5071억원 규모의 보증료지원 협약보증도 지원한다. 협약은행은 보증료 일부를 지원하는 등 최대 8571억원 규모의 협약보증을 공급할 예정이다.



지원 대상기업은 기보의 기술보증 요건을 충족하는 신기술사업자 중 △신성장 4.0 △수출기업 지원 △창업생태계 조성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지속가능성장(ESG) 분야의 중소기업이다
김종호 기보 이사장은 "기보는 주요 은행들과 협업을 통해 신성장 미래전략산업 영위기업 및 수출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을 확대하고 세계화를 촉진하겠다"고 밝혔다.최상현기자 hyun@dt.co.kr

기보, 4대 시중은행과 중기 금융지원 업무협약
기술보증기금 본사. [기보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