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두나무, 웹3 보안 인재 육성 나선다

신하연 기자   summer@
입력 2024-04-04 10:30
두나무가 사이버보안 전문기업 티오리와 함께 웹3(Web 3.0) 보안 인재 양성을 위한 업사이드(UPSide) 아카데미를 출범한다고 4일 밝혔다. 두나무와 티오리는 지난 2월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웹3 생태계에 특화된 전문 보안 인재를 육성하기로 협의했다.


이에 따라 양사는 업사이드 아카데미를 출범,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보안 전문가를 육성하는 동시에 나날이 고도화되는 사이버 위협에 대한 대응 역량 개발에 착수한다.
업사이드 아카데미 1기는 오는 7월 1일부터 4개월 간 진행된다. 커리큘럼은 △사이버 보안 교육 △웹3 및 블록체인 보안 교육 △실무 연계 교육 등으로 최신 웹3 보안 트렌드부터 실무까지 습득할 수 있다.

두나무와 티오리의 전문가들이 교육 콘텐츠 개발은 물론 강사와 멘토로 나서 차세대 보안 인재 육성에 참여한다. 또한 아카데미 수료 이후 수료생들의 진로 설계를 위한 다방면의 지원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참가 희망자는 업사이드 아카데미 홈페이지에서 이날부터 지원할 수 있으며 실기 평가 및 인터뷰를 통해 최대 20명까지 선발할 예정이다.
정재용 두나무 최고 정보보호 책임자 겸 업사이드 아카데미 원장은 "다양한 인재들이 보안 분야의 인재로 성장하는데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새롭게 떠오르는 분야에서 선제적으로 능력을 기르고 탑티어 인재가 되고 싶은 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세준 티오리 대표는 "웹3 시대를 맞아 급변하는 사이버 위협 환경에 대비하기 위해서는 전문 인재 양성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이번 업사이드 아카데미가 웹3 보안 분야의 전문성과 실무 역량을 겸비한 인재들을 배출하는 데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업사이드 아카데미 설명회는 이달 15일 오후 7시부터 8시 30분까지 유튜브 채널 '티오리TV'를 통해 진행될 예정이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업사이드 아카데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신하연기자 summer@dt.co.kr
두나무, 웹3 보안 인재 육성 나선다
두나무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