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이성해 철도공단 이사장, 현장중심 책임경영 선언

이윤희 기자   stels@
입력 2024-04-23 15:17
국가철도공단은 23일 대전 본사에서 이성해 이사장을 비롯한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현장중심 책임경영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성해(사진) 이사장은 공단이 현장중심 사업관리(PM) 체제로 전환하는 배경과 이를 통해 공단이 나아가야 할 길을 주제로 강연했다.
이 이사장은 "절대공기 준수와 고객 만족을 실현하는 사업관리 전문가를 강력한 피엠(Strong Project Management)이라 한다"며 "열차가 멈추지 않으려면 철도를 구성하는 모든 분야의 엔지니어가 강력한 사업관리 전문가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철도 중심의 미래 모빌리티를 선도하기 위해 임직원 모두가 엔지니어링에 기반한 혁신가가 되어달라"고 당부했다.

이 이사장은 최초로 현장중심 사업관리를 수행할 사업단장 대표 6명과 사업비 집행률 100%를 목표로 하는 사업수행계획 계약도 체결했다. 공단 창립 이후 이사장이 각 사업단장과 계약을 체결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공단은 부장·처장급만 임명되던 사업단장 직위에 공모를 통해 차장급 직원 15명을 발탁하는 등 사업관리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혁신 인사도 단행했다. 이 이사장은 "현장중심 책임경영을 통한 우리의 최종 목적지는 국민 행복과 고객가치이기 때문에 국민 기대에 부응하고 신뢰받는 공공기관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윤희기자 stels@dt.co.kr

이성해 철도공단 이사장, 현장중심 책임경영 선언
이성해 국가철도공단 이사장이 23일 대전 공단 본사에서 개최한 '현장중심 책임경영 선포식'에서 강연하고 있다. /철도공단 제공

이성해 철도공단 이사장, 현장중심 책임경영 선언
현장중심 책임경영 선포식[국가철도공단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