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한세예스24문화재단 제31회 의당학술상에 최민혁 연세대 교수

장우진 기자   jwj17@
입력 2024-04-29 14:07
한세예스24문화재단은 제31회 의당학술상 수상자로 최민혁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진단검사의학과 교수를 선정했다고 29일 밝혔다.


의당학술상은 진단검사의학 개척자인 고(故) 의당 김기홍 선생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재단과 대한의사협회가 공동으로 제정한 의학상으로 매년 학술 분야에서 우수한 업적을 낸 의학자를 선정해 상장과 함께 3천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재단은 "최 교수가 '요로감염 원인 미생물이 혈류감염으로의 진행에 미치는 영향: 성향점수 일치 분석' 제목의 논문으로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고 설명했다.

재단은 관계자는 "최 교수가 이번 논문으로 고령화와 방광에 삽입하는 관인 요로 카테터 사용 빈도 증가 등으로 지난 10년간 칸디다균에 의한 요로감염 비율이 급증했으며 칸디다균 요로 감염이 다른 원인균보다 치명률이 높은 2차 혈류감염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는 사실을 밝혀냈다"고 말했다.



의당 김기홍 선생은 김동녕 한세예스24홀딩스 회장의 부친으로 서울의대 1회 졸업생이자 국립중앙의료원 창설 멤버이며 국내 1세대 진단의학을 대표하는 연구자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한세예스24문화재단 제31회 의당학술상에 최민혁 연세대 교수
지난 28일 더케이호텔서울에서 진행된 의당학술상 시상식. 왼쪽부터 김동국 한세예스24문화재단 의당장학회 운영위원장, 최민혁 연세대 의과대학 교수, 이정근 대한의사협회 회장 직무대행. [한세예스24문화재단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