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대방건설, 지난해 신규 분양 완판 행진..."2024년 분양 실적 기대"

정용석 기자   kudljang@
입력 2024-05-08 16:26

5월 '북수원이목지구 디에트르 더 리체' 공급 예정...과천, 성남, 의왕 등 분양 예고
"불황 속에서도 우수한 분양 실적 통해 성장 발판 마련할 것"


대방건설, 지난해 신규 분양 완판 행진..."2024년 분양 실적 기대"
대방건설 제공



대방건설은 2023년 신규 공동주택(아파트) 분양 결과 완판했다고 8일 밝혔다.


대방건설은 지난해 총 2,440여세대에 달하는 '부산에코델타시티 디에트르 더 퍼스트·그랑루체(1·2차)'부터 총 781세대에 달하는 '인천검단신도시 디에트르 더 에듀'를 비롯해 다수의 신규 공동주택(아파트) 분양을 진행했다.
특히 전반적인 부동산 침체기로 평가받는 상황 속에서 단기간에 완판을 기록한 것으로 긍정적 평가를 이끌고 있다. 대방건설 관계자는 "불황 속에서도 수요자들로부터 브랜드 가치를 인정받아 2023년 신규 분양을 전부 성황리에 마무리할 수 있었다"며 "2024년의 경우 대규모 분양이 계획되어 있으며, 수요자들의 관심이 뜨거운 지역들이 주를 이루는 만큼 압도적인 분양 실적이 예상된다"고 전했다.



대방건설은 2024년 8,000여 가구에 달하는 공동주택(아파트) 공급을 예고했다.
우선 5월 중에는 총 2,512가구에 달하는 '북수원이목지구 디에트르 더 리체(Ⅰ,Ⅱ)'를 공급할 예정이다. 6월에는 과천을 시작으로 이후 성남, 의왕, 군포 등에 줄지어 '디에트르'를 공급할 예정이다. 공동주택(아파트)뿐 아니라 '부산에코3차 지원시설(도시6-1.2BL)'을 비롯한 지식산업센터와 다수의 오피스텔 공급도 예정되어 있다.

정용석기자 kudljang@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