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라디오 생방 중 "이재명 대통령" 말실수한 앵커, 수습하며 한 말이

박상길 기자   sweatsk@
입력 2024-05-14 16:36
라디오 생방 중 "이재명 대통령" 말실수한 앵커, 수습하며 한 말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지난 3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제22대 국회 더불어민주당 제1기 원내대표 선출 당선자 총회에 입장하며 추미애 당선인과 인사하고 있다.<연합뉴스>

라디오 앵커가 생방송 도중 "이재명 대통령"이라고 말했다가 말실수를 뒤늦게 알아차리고 "민주당에서 이재명 대표가 대통령"이라고 수습했다.


김현정 앵커는 14일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를 진행하며 민주당 국회의장 후보 경선에 대해 말하던 중 "국회의장 4명이나 후보 등록을 했다가 주말 사이에 교통정리가 쓱쓱 되더니 추미애, 우원식, 두 후보만 남은 상태"라며 "이런 상황에서 추미애 후보가 어제 어디에 출연해서 '이재명 대통령이 나한테 잘하라'고 했다. 이런, 이런 (얘기가 있었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패널 장성철 공론센터 소장이 즉시 "이재명 대표"라고 정정했고 김 앵커도 말실수를 인지한 듯 "이재명 대표가 민주당에서는 지금 대통령 같은 역할의 대표니까"라고 했다.


'김현정의 뉴스쇼'는 CBS 표준FM에서 진행하는 평일 아침 뉴스쇼 프로그램이다. 정치, 사회의 주요 인사들이 출연해 주요 이슈에 대한 견해를 밝힌다.

해당 프로그램은 지난달 25일 김건희 여사 명품 가방 수수 의혹과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연루 의혹에 대해 진행자와 출연자가 여론을 호도했다는 민원으로 제22대 국회의원선거선거방송심의위원회(선방위)으로부터 법정 제재인 '경고'를 받았다.박상길기자 sweats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