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한국클라우드산업협회, 제7회 클라우드 리더스포럼 성료

팽동현 기자   dhp@
입력 2024-06-11 17:24
한국클라우드산업협회, 제7회 클라우드 리더스포럼 성료
최지웅 한국클라우드산업협회장이 제7회 클라우드 리더스포럼에서 개회사를 하는 모습. 한국클라우드산업협회 제공

한국클라우드산업협회는 '제7회 클라우드 리더스포럼'을 11일 서울 양재 엘타워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이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인터넷진흥과장과 최지웅 한국클라우드산업협회장(KT클라우드 대표)를 비롯해 네이버클라우드, 메가존클라우드, 베스핀글로벌, 삼성SDS, 나무기술, 이노그리드, 안랩, AWS, HPE 등 클라우드 산업계 약 60개사, 70여명이 참석했다.
최지웅 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이번 행사가 클라우드의 효율적 활용을 위한 AI-클라우드 기술 융합과 산업계 새로운 비즈니스 창출 등 클라우드와 생성형AI 간 기술교류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상민 과장은 축사를 통해 4차 클라우드 기본계획 수립 현황을 공유하고, AI 발전을 위한 클라우드 인프라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우리나라 AI 확산 및 발전을 위해 클라우드 정책지원을 지속적으로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진 이건복 한국마이크로소프트(MS) 상무의 특별강연에서는 글로벌 생성형AI 트렌드와 클라우드 비즈니스 발전 방향을 점검해보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그는 "지금은 생성형AI의 아주 초기 단계"라며 관련 기술 흐름과 지출 및 수요 변화 등을 소개하고 "단순한 채팅을 넘어 다양한 비즈니스 영향력을 미치는 기술"임을 강조했다.

아울러 송세경 한국생성AI파운데이션 회장은 생성형AI 산업의 진화와 클라우드 산업의 기술혁신에 대한 비전을 제시했다. 송 회장은 "생성형AI 산업의 발전과 클라우드 기술혁신을 통해 GPU 수요가 증가하고 있고 공공 LLM의 활용이 점점 더 증대되고 있다"며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의 혁신적인 발전 가능성을 강조했다.

클라우드 리더스포럼 간사인 함재춘 사무국장은 "AI-클라우드 비즈니스를 추진하고 있는 클라우드 산업계 리더들을 위해 준비한 자리인 만큼, 클라우드와 AI 기술 융합을 통해 관련 산업이 꾸준히 성장하기 위해 열심히 지원하겠다"고 전했다.팽동현기자 dhp@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