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세븐일레븐 `야구 덕후` 겨냥 KBO 컬렉션카드 출시

김수연 기자   newsnews@
입력 2024-06-11 10:56
세븐일레븐은 오는 12일 KBO 프로야구 컬렉션 카드를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카드는 10개 구단 총 140명 선수로 구성됐다. 현역 선수는 물론 이승엽, 이종범과 같은 은퇴한 '레전드' 선수 카드도 무작위로 들어있다. 홀로그램 카드와 선수 친필사인이 포함된 카드도 포함됐다.
세븐일레븐은 지난해 9월부터 업계 단독으로 K리그 파니니 카드를 출시했다. 이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파니니카드, KBL(한국농구연맹)·KOVO(한국배구연맹) 선수 카드, 파니니 2024 톱클래스 등 5종을 잇달아 선보였다. 누적 350만팩이 팔렸다.


세븐일레븐 관계자는 "스포츠 카드 판매는 단순한 상품 판매를 넘어 스포츠 마케팅의 한 수단으로 기능하며 스포츠 산업 발전에도 긍정적인 효과를 주고 있다"고 말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세븐일레븐 `야구 덕후` 겨냥 KBO 컬렉션카드 출시
KBO 프로야구 컬렉션 카드. 세븐일레븐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