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인텔, 이스라엘 반도체 새 공장 건설 중단하나…공급계약 취소

윤선영 기자   sunnyday72@
입력 2024-06-11 11:28
미국의 반도체기업 인텔이 250억달러(약 34조원)를 투자하기로 했던 이스라엘 새 공장 건설을 중단할 것이라는 현지 보도가 나왔다.


이스라엘 경제매체 칼칼리스트는 10일(현지시간) 인텔의 이스라엘 현지 협력업체들이 최근 인텔로부터 새 공장 설립에 필요한 장비와 자재공급 계약을 취소한다는 통지를 받았다고 보도했다. 이스라엘 재무부도 공장건설을 중단한다는 인텔의 결정을 미리 알고 있었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
인텔은 지난해 12월 기존 반도체 공장이 있는 이스라엘 키르얏 갓 지역에 250억달러를 투자해 새 공장을 건설한다고 밝힌 바 있으며, 이스라엘 협력업체로부터 600억세켈(약 22조원) 상당의 각종 제품과 서비스를 공급받기로 했다.

인텔은 대신 투자 인센티브로 이스라엘로부터 32억달러(약 4조4000억원) 상당의 지원을 약속받았다.


인텔은 건설 중단에 대한 이 매체의 확인 요청에 명확한 답변을 내놓지 않았다. 다만 "이스라엘은 우리의 핵심 글로벌 제조 및 연구개발(R&D) 지역 가운데 하나로 이 지역에 대한 헌신을 계속하고 있다"며 "이미 언급했듯이 전 세계 인텔 사업장에서 생산과 확장의 범위와 속도 등은 여러 가지 변화 요인들에 의해 달라질 수 있다"고 말했다.

인텔 측은 이어 "특히 이 업계에서 이 정도 규모의 프로젝트를 관리하려면 일반적으로 일정 조정이 수반된다"며 "우리의 결정은 사업 환경과 시장 동향, 책임 있는 자본 관리 등에 기반해 내려진다"고 설명했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 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인텔, 이스라엘 반도체 새 공장 건설 중단하나…공급계약 취소
이스라엘 예루살렘에 있는 인텔 사무실 건물. [EPA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