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완득이` 연출한 배우 출신 연극연출가 김동수 별세…향년 76세

디지털뉴스부 기자   dtnews@
입력 2024-06-25 21:10

'우동 한 그릇'·'완득이' 등 연출…지난달 '햄릿' 선보여


`완득이` 연출한 배우 출신 연극연출가 김동수 별세…향년 76세
무대와 스크린을 넘나들며 배우와 성우, 연출가 등으로 활동해온 연극인 김동수 연출이 76세를 일기로 별세했다.


25일 연극계와 유족에 따르면 김 연출은 이날 오전 경기도 의정부의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유족은 "고인이 신부전증을 앓았으며 지난달 연극 '햄릿' 공연을 전후해 건강에 이상을 감지했다"고 전했다.

이어 "고인이 생전에 시신을 기증하겠다는 뜻을 표했다"면서 "향후 절차에 따라 장례 일정을 조정하겠다"고 밝혔다.

1948년생인 고인은 1970년 CBS 기독교방송에 입사해 성우로 활동을 시작했으며 1974년 KBS 1기 탤런트에 발탁됐다. 이후 100여 편의 드라마에 출연하고 영화계에서도 활약했다.


연극 무대에도 꾸준히 섰던 그는 1989년 동아연극상 남자연기상을 받았다.

1994년 자신의 이름을 따 극단 김동수컴퍼니를 창단하고 '새들은 제 이름을 부르며 운다', '슬픔의 노래', '우동 한 그릇', '완득이' 등을 연출했다.

빈소는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오는 27일 오후 2시다. 유족으로는 동생 정수·형수·남수·명수·인수 씨 등이 있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