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우리집 댕댕이는 `푸바오` 동네 출입금지"

양호연 기자   hyy@
입력 2024-07-02 16:41

中 쓰촨성 청두 판다 기지, 규정위반 '평생 출입 금지령'


"우리집 댕댕이는 `푸바오` 동네 출입금지"
용인 에버랜드에서 생활했던 자이언트 판다 '푸바오'. [연합뉴스 자료사진]

자이언트 판다 '푸바오'가 사는 중국 쓰촨성 청두 판다 기지가 반려동물을 동반해 기지를 방문한 관람객들에 '평생 출입 금지령'을 내렸다.


2일 쓰촨성 워룽 자이언트 판다원 선수핑기지 공식 소셜미디어에 따르면 기지 측은 전날 공지에서 리모(39)씨 등 일행 4명이 반려동물을 기지 안에 데리고 들어갈 수 없다는 점을 알고도 가방에 넣은 채 기지에 진입했다고 밝혔다.


기지 측은 "리씨 등의 행위는 공원 입장·참관 규정을 위반한 것으로 판다에 심각한 위해를 줄 수 있다"며 "평생 워룽 중화 자이언트 판다원 선수핑 기지 진입·참관을 금지한다"고 했다. 이어 "조사 결과 판다의 신체 상태는 정상"이라며 "모든 판다의 신체 상태에 주의를 기울여 건강과 안전을 지속해서 확보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기지에 따르면 이날부터 선수핑기지에 진입하는 모든 관광객은 스스로 가방을 열고 검사를 받아야 한다. 협조하지 않을 경우 입장이 거부될 수 있다. 이 외에도 인화성·폭발성 물질, 유독·유해 물품을 휴대한 채 입장하는 것은 엄격히 금지된다. 먹이를 주거나 물건을 던지는 행위, 흡연 행위도 불가하다.양호연기자 hyy@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