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러시아, 우크라이나 에너지시설 또 공습…전략망 손상

김광태 기자   ktkim@
입력 2024-07-06 17:57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에너지 시설을 공급했다.


6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러시아군은 전날 밤 무인기(드론)를 날려 보내 우크라이나 북동부 수미 지역 에너지 시설을 타격했다.
우크라이나군 방공부대는 러시아가 발사한 드론 27대 가운데 24대를 격추했다고 밝혔지만, 일부 드론이 수미 방면으로 떨어져 전력망 관련 시설이 손상된 것으로 알려졌다.

우크라이나 국영 전력사 우크레네르고가 수미 지역 내 전력 소비업체들에 대한 전력 공급을 차단한 채 시설 복구 작업을 벌이고 있다.



러시아는 올해 3월 이후로 우크라이나 전력 시설 공습을 여러 차례 진행했다. 지난달 22일에는 남동부 자포리자 지역과 서부 르비우 지역 에너지 시설이 공격받아 전력 공급 차질이 발생했다.
우크라이나 에너지부는 러시아의 공격으로 자국 전력 시스템은 가용 발전 용량의 절반 정도를 잃은 상태라고 밝힌 바 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러시아, 우크라이나 에너지시설 또 공습…전략망 손상
2022년 12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공습에 잔해더미로 변한 멜리토폴. [타스=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