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2024 파리올림픽 선수단 결단식…"도전정신으로 큰 울림 주길"

김영욱 기자   wook95@
입력 2024-07-09 18:12
2024 파리올림픽 선수단 결단식…"도전정신으로 큰 울림 주길"
2024 파리 올림픽에 출전하는 대한민국 선수단이 9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결단식에서 한덕수 국무총리 등 내빈들과 함께 선전을 다짐하고 있다. 한국은 26일부터 다음달 11일까지 열리는 파리 올림픽에 22개 종목 선수단 총 262명(선수 144명, 지도자 118명)을 파견한다. 앞줄 왼쪽부터 이상현 선수단 부단장, 정강선 선수단장,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선수대표 펜싱 구본길, 한 총리, 선수대표 배드민턴 김소영, 전재수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장, 문체부 유인촌 장관, 장미란 2차관, 임오경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2024 파리 올림픽에 출전하는 대한민국 선수단이 9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결단식을 가지고 선전을 다짐했다. 대한체육회는 9일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2024 파리 올림픽 대한민국 선수단 결단식을 개최했다.


오는 26일 개막해 8월 11일까지 열리는 이번 대회에 한국은 22개 종목 262명의 선수단(선수144·지도자118명)을 파견하며 금메달 5개 이상 획득, 종합 순위 15위 이내 진입을 목표로 한다.
이날 결단식에는 한덕수 국무총리를 비롯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이원성 경기도체육회장, 정강선(전북체육회장) 선수단장이 참석해 17일간의 장도에 오르는 국가대표 선수들을 격려했다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은 개식사를 통해 "이번 대회는 파리에서 100년 만에 열리는 올림픽으로 역사적으로 뜻깊은 대회가 될 것"이라며 "출전하는 선수들 모두 자신의 실력을 아낌없이 발휘하고 정정당당한 경기로 역사를 장식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축사를 통해 "선수들의 시간이 다가오고 있다. 세계 최고에 도전하는 선수들에게 박수를 보낸다"면서 "올림픽은 우리에게 있어 매우 특별하다. 나라가 어려울 때마다 올림픽에 나선 선수들은 선전을 통해 한국과 한국인의 저력을 보여줬다. 꺾이지 않는 도전정신으로 우리 국민과 세계인에 큰 울림을 주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정강선 선수단장은 답사를 통해 "최선을 다해 우리의 기량을 발휘할 것"이라며 "또 경기장 내외에서 모두 모범을 보여 스포츠 선진국 한국의 위상을 드높일 것"이라고 다짐했다.

결단식 마친 한국 선수단은 금지현(경기도청)이 포함된 사격 대표팀이 오는 12일 출국하는 것을 시작으로 종목 일정에 따라 차례로 출국한다.김영욱기자 wook95@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