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운행 중지` 경부·호남·장항선, 내일 첫차부터 단계적 `정상 운행`

주형연 기자   jhy@
입력 2024-07-10 18:44
`운행 중지` 경부·호남·장항선, 내일 첫차부터 단계적 `정상 운행`
[연합뉴스]

국토교통부는 중부지방 집중호우로 열차 운행이 중단된 경부선(대전∼동대구), 호남선(서대전∼익산), 장항선(전 구간)의 일반노선 열차 운행이 오는 11일 0시 이후 긴급 복구를 마치고 정상화될 예정이라고 10일 밝혔다.


국토부는 노반 유실이 심한 경북선(전 구간)은 정밀 안전진단이 필요해 완전 복구에 3∼4일 이상 걸릴 것으로 예상했다.
4개 노선에선 이날 오후 2시 기준 일반노선을 경유하는 고속열차(KTX) 12대와 일반열차 138대 등 총 150대가 운휴(일시 운행 중지) 됐다. 고속열차 61대와 일반열차 23대는 서행 운전에 따라 지연됐다. 나머지 모든 노선은 정상 운행 중이다.


국토부는 열차 운행 재개 일정이 기상 및 복구 상황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며 한국철도공사(코레일) 홈페이지나 철도고객센터를 통해 운행 상황을 미리 확인해 달라고 당부했다.

국토부는 "코레일 등 관계기관과 함께 긴급 복구 및 선로 점검 등을 신속히 완료해 국민 불편이 최소화되도록 조속한 열차 운행 정상화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주형연기자 jhy@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