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인천 항공우주 방위산업 협의체’ 25일 출범

유정아 기자   yuangela@
입력 2023-05-25 16:15

협의체 기업-항공우주산학융합원 상호 협력에 관한 협약 체결
항공우주 방위산업의 미래 비전을 제시하기 위한 기술 세미나도 개최


인천 항공우주 방위산업 협의체’ 25일 출범
25일 인천 송도국제도시 소재 항공우주산학융합원에서 '인천 항공우주 방위산업 협의체' 출범식이 열렸다. 이 날 항공우주산학융합원과 협의체 참여 기업간 상호 협력에 관한 양해각서(MOU)도 체결했다. (왼쪽부터)다윈프릭션 이범주 부사장, 가운데 항공우주산학융합원 유창경 원장, 오른쪽 숨비 오성환 연구소장.

인천지역 항공우주 분야 방위산업 관련 기업들이 주도적으로 참여한 '인천 항공우주 방위산업 협의체'가 25일 공식 출범했다.


항공우주산학융합원(원장 유창경)은 이날 인천시 송도국제도시 내 항공우주산학융합원에서 '인천 항공우주 방위산업 협의체' 출범식을 가졌다.
'인천 항공우주 방위산업 협의체'는 기업 상호 교류 및 협력을 위해 다윈프릭션, 숨비, 이오시스템, 파블로항공, 베셀에어로스페이스, 브이스페이스 등 관련 기업 96개사가 회원사로 참여했으며, 참여 기업이 더욱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초대 공동회장사는 다윈프릭션과 숨비가 맡는다. 출범식과 함께 참여 기업과 항공우주산학융합원간 상호협력에 관한 양해각서(MOU)도 맺었다.

이 날 출범식에 이어 인천의 항공우주 분야 방위산업 육성 전략과 향후 지원계획 등 항공우주 방위산업의 동향과 미래 비전을 제시하기 위한 기술 세미나도 열렸다.

항공우주산학융합원이 주최한 이 날 행사에는 인천광역시, 국방기술진흥연구소, 체계종합기업, 인천지역 업체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국제 방위산업 시장에서 K-방산의 위상이 날로 높아가고 있는 가운데 인천 지역의 항공우주 분야 방위산업 활성화 방안과 성공적인 사례를 알리고 국가 방위산업 기관과 긴밀한 협력 관계를 갖고자 마련했다.


세미나는 △인천지역 산업 발전을 위한 방위산업 참여 활성화 방안(항공우주산학융합원 홍현의 박사) △방위산업 R&D 과제 소개(국방기술진흥연구소 최재원 부장) △체계종합기업 공급망 소개(LIG넥스원 김길훈 체계단장) △규제 샌드박스 제도 및 규제특례 최신 정보 소개(한국산업기술진흥원 이우형 책임연구원) △인천 관내 방산기업 사례 발표(이오시스템 김인우 본부장, 숨비 오성환 연구소장) 등을 주제로 발표가 진행됐다.

주제 발표에 나선 국방기술진흥연구소 최재원 부장은 "정부는 혁신적 방위사업 기반을 조성하고 국방 R&D 혁신을 가시화하는 한편 지속가능한 방위산업 성장을 지원하고 방산수출 고도화를 정책 방향으로 하고 있다"며 "이에 일환으로 지자체와 함께 국방벤처센터 운영으로 중소기업이 창의적이고 우수한 기술을 개발해 군에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한편 방위산업 기반을 강화하고 생태계를 조성하는 방산혁신 클러스터 사업도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항공우주산학융합원 홍현의 전문위원은 "정부는 방산 수출을 확대하고 무기 획득 프로세스를 혁신하는 한편 중소기업 역량을 보다 강화하고 지자체의 방산 혁신클러스터 조성에 매진할 필요가 있다"며 "인천시도 새 정부의 방위산업 육성 정책 기조 변화와 방산 혁신 클러스터를 두고 있는 지자체의 방위산업 발전 전략을 참고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한편, 사단법인 항공우주산학융합원은 지난 2017년 4월 산업통상자원부, 인천광역시, 인하대학교 등 관련 기관, 학교 및 기업들이 참여해 산학융합지구 조성사업으로 설립됐다.

유정아기자 yuangela@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