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금투협, 내달 ICSA 연차총회 개최…"韓 자본시장 입지 알릴 것"

신하연 기자   summer@
입력 2023-05-25 15:06
금투협, 내달 ICSA 연차총회 개최…"韓 자본시장 입지 알릴 것"
사진 신하연 기자.




금융투자협회가 내달 서울에서 국제증권협회협의회(ICSA) 연차총회 및 국제 컨퍼런스를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ICSA는 국제 자본시장 발전을 위해 공동 정책 개발, 국제감독기구 정책제언, 회원국 간 정보 공유를 목적으로 1988년에 설립된 국제기구다. 선진국·신흥국의 증권 및 자본시장 관련 협회들 총 20개 기관으로 구성돼 있다.

ICSA 연차총회는 매년 대륙별로 돌아가며 개최한다. 금융투자협회는 앞서 1997년과 2008년 모두 글로벌 금융위기 시점에 ICSA 연차총회를 개최한 경험이 있다.

오는 6월 18일부터 20일까지 열리는 이번 연차총회도 금융투자업계가 팬데믹과 기술혁신의 임계점에 직면한 이 시기에 맞서 국내 금융투자회사들의 글로벌 파트너십 강화, 해외 진출 지원, 글로벌 혁신 트렌드를 파악할 목적으로 적극 추진됐다.

연차총회 첫날과 둘째날은 ICSA 행정처리 등 ICSA 회원들만 참여하는 클로즈드 세션(Closed Session)으로 진행된다. 셋째날인 20일에는 'Future-proofing the Financial Industry'라는 테마로 협회 회원사 및 국내 시장참여자 대상 국제 컨퍼런스가 개최될 예정이다.


주제인 'Future-proofing the Financial Industry'는 '금융 산업의 미래를 대비하다'라는 뜻으로, 대내외 미래 위기요인에 맞서 글로벌 자본시장 회복을 촉진하기 위한 시장 참여 주체자들의 선제적 대응을 강조하는 의미다.

이날 컨퍼런스에서는 △디지털 및 테크 혁명 △가상자산 시장 △선진 글로벌시장의 성공적인 모험자본 공급 체계 △ATS, 내부주문집행, STO 등 거래플랫폼의 다각화 트렌드 △평생소득·퇴직연금 중심의 글로벌 자산관리시장 트렌드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해 본회가 초빙한 국내외 전문가들의 주제 발표와 토론이 이뤄진다.

컨퍼런스에는 백혜련 정무위원장,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및 오세훈 서울 시장이 축사를 진행할 예정이며, 컨퍼런스 발표자들은 ICSA 회원국들인 미국증권산업금융시장협회(SIFMA)의 전무 피터 매티슨(Peter Matheson), 스웨덴증권시장협회(SSMA)의 회장 어번 퓨너드(Urban Funered), 프랑스증권업협회(AMAFI)의 회장 스테파니 휴버트(Stephanie Hubert), 독일증권업협회(bwf) 사무국장 마이클 스터젠바흐(Michael Sterzenbach)등이 있다.

서유석 금융투자협회 회장은 "ICSA 연차총회와 국제 컨퍼런스를 통해 한국 자본시장의 입지를 널리 알리고 회원사의 글로벌 규제·상품·서비스 트렌드 파악과 해외진출을 지원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하연기자 summer@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