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류진, 한경협 출범 후 첫 공식행사로 현충원 참배

박은희 기자   ehpark@
입력 2023-09-18 15:52
류진, 한경협 출범 후 첫 공식행사로 현충원 참배
류진 한국경제인협회 회장이 김창범 상근부회장 등 임원들과 함께 한경협 출범 이후 첫 공식 행사로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참배했다. 한국경제인협회 제공




류진 한국경제인협회(한경협) 회장이 한경협 출범 이후 첫 공식 행사로 현충원을 찾아 참배했다.
한경협은 류 회장이 18일 오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참배하며 초심으로 돌아가 국가 경제를 최우선 가치로 생각하는 한경협의 정신을 되새기고, 새로운 출발에 대한 결의를 다졌다고 밝혔다.

김창범 상근부회장 등 한경협 임원들도 함께 했다. 류 회장은 묵념을 마친 뒤 방명록에 '순국선열의 위국헌신(爲國獻身)을 받들어 G7(주요 7개국) 대한민국을 실현하는 한국 경제 글로벌 도약에 앞장서겠습니다'라고 적었다.


류 회장과 임원진은 이어 이승만·박정희·김영삼·김대중 전 대통령 묘역과 남덕우, 박태준(포스코 창립자) 전 국무총리 묘역을 참배했다.

한경협은 이번 참배에 대해 "70여년 전 경제 황무지나 다름없던 대한민국을 경제 대국으로 이끌고 자유시장경제 발전에 큰 공을 세운 분들을 기리기 위한 취지"라고 설명했다.

류 회장은 "오늘날 대한민국의 성공과 번영은 순국선열과 선배 경제인들의 희생과 헌신이 있었기 때문에 가능했다"며 "한경협 회장으로서 위국헌신과 기업보국(企業報國) 정신을 되새기며 우리나라가 글로벌 무대에서 G7 국가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박은희기자 ehpar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