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웹툰올 손잡은 하나증권 `웹툰 조각투자` 길 닦는다

신하연 기자   summer@
입력 2023-09-18 11:20
하나증권은 웹툰을 활용해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는 웹툰올과 조각투자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웹툰올은 웹툰을 기반으로 지적재산(IP)수익권 디지털거래 플랫폼을 개발해 운영하고 있으며 웹툰, 영화, 드라마 등 각종 콘텐츠를 기획해 제작하고 있다. 또한 증강현실(AR)을 활용한 체험 전시용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으며 인공지능(AI) 웹툰으로 교육 솔루션도 개발하고 있다.
하나증권은 웹툰올과 업무협약을 맺어 웹툰에도 조각 투자를 할 수 있는 길을 마련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웹툰올은 상품 거래를 위한 플랫폼을 개발해 제공하고, 하나증권은 거래에 필요한 계좌관리와 신탁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한편 하나증권은 프린트베이커리, 아이티센, 다날엔터테인먼트 등 주요 업체들과 업무협약을 체결, 예술품·금과 은·모바일콘텐츠 등 다양한 기초자산으로 조각투자 플랫폼과 증권형 토큰 비즈니스를 협업해 왔다.


최근에는 메이드코퍼레이션, 에어드랍과 대체불가능토큰(NFT), 메타버스 등 디지털 공동마케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이젤과는 글로벌 예술품 STO 서비스를 위한 업무 협약도 맺은 바 있다.

임상수 하나증권 부사장은 "최근 웹툰을 기반으로 한 영화와 드라마가 많이 제작되며 흥행몰이를 하고 있어 웹툰에 대한 관심이 여느 때보다 높은 상황"이라며 "이번 업무협약으로 하나증권은 고객들이 평소 관심있는 작품들에 투자 할 수 있는 길을 여는 계기를 만들었다"고 말했다.신하연기자 summer@dt.co.kr

웹툰올 손잡은 하나증권 `웹툰 조각투자` 길 닦는다
(왼쪽부터)류제영 웹툰올 전무, 김현모 웹툰올 부사장, 임상수 하나증권 WM그룹장, 최성기 웹툰올 대표이사, 박상빈 하나증권 연금신탁본부장, 최원영 하나증권 디지털본부장이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하고 있다. 하나증권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