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한싹, 공모가 상단 초과 1만2500원 확정…내달 4일 코스닥 상장

신하연 기자   summer@
입력 2023-09-18 17:04
한싹, 공모가 상단 초과 1만2500원 확정…내달 4일 코스닥 상장
이주도 한싹 대표이사가 지난 13일 서울 여의도 63빌딩에서 IPO 간담회를 진행하고 있다.

정보기술(IT) 융합보안 전문업체 한싹이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 결과, 공모가를 희망밴드 상단을 웃도는 1만2500원으로 확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앞서 8일부터 닷새간 진행한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에는 총 1879개 기관이 참여했으며, 주관사의 주금납입능력 확인 의무 조치 시행에도 840.74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가격을 제시한 기관투자자 대부분(99.89%, 가격미제시 포함)이 공모가(8900원~1만1000원) 상단 혹은 초과 가격을 제시한 것으로 집계됐다.

상장 주관사인 KB증권 관계자는 "한싹이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탄탄한 매출 성장을 이루고 있는 점에 더해, 클라우드 및 인공지능(AI)기반 신사업으로 다각화를 이루고 있는 점이 투자자들에게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한싹은 국내 최초 인피니밴드 기술 특허를 보유한 망간자료전송 보안 솔루션 '시큐어게이트'로 1100개 이상 고객사를 확보하고 있다. 이와 함께 인공지능(AI)을 활용한 보안메일 서비스와 홈네트워크 보안사업 등 다양한 신사업을 진행 중이다. 2022년 기준 매출액과 순이익은 각각 219억원, 38억원대다.
한싹은 이번 기업공개를 통해 총 150만주를 공모한다. 오는 19~20일에 걸쳐 일반 투자자 대상 청약을 진행한 후, 내달 4일 코스닥 상장 예정이다.

이주도 한싹 대표는 "꾸준히 높은 성장률을 이루고 있는 안정적인 사업 기반 위에, 상장 후에는 클라우드와 AI 보안에도 앞장서는 기업으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신하연기자 summer@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