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인천 지하차도서 광역버스-덤프트럭 추돌…28명 중·경상

김대성 기자   kdsung@
입력 2023-09-23 15:40
인천의 한 지하차도에서 광역버스가 덤프트럭을 추돌해 승객 28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23일 인천 논현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35분 인천시 남동구 고잔지하차도에서 광역급행버스가 덤프트럭을 들이받았다.
광역버스에 들이받친 덤프트럭은 충격으로 앞서 있던 스포츠유틸리티차(SUV)를 또 추돌한 뒤, 차벽을 들이받고 멈춰 섰다. 이 사고로 광역버스에 탄 승객 28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고, 60대 여성과 50대 남성 등 2명은 중상인 것으로 전해졌다.

인천 송도국제도시와 서울 강남역을 오가는 이 광역버스에는 당시 운전기사를 포함해 모두 40여명이 타고 있었다.



사고 직후 고잔지하차도 내 인천국제공항 방면 3개 차로가 30분 동안 전면 통제되면서 운전자들은 불편을 겪었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소방관 60여명과 경찰관 30명이 현장에서 사고를 수습했다"며 "구급차 등 차량 32대가 투입돼 부상자들을 여러 병원으로 나눠 이송했다"고 말했다.

경찰은 광역버스 운전기사와 승객 등을 상대로 구체적인 사고 경위를 추가로 조사할 예정이다.

김대성기자 kdsung@dt.co.kr
인천 지하차도서 광역버스-덤프트럭 추돌…28명 중·경상
23일 오전 10시 35분 인천시 남동구 고잔지하차도에서 광역급행버스가 덤프트럭을 들이받아 승객 28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연합뉴스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