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루닛 폐 질환 진단보조 AI 솔루션, 내년 1분기부터 건보 적용

강민성 기자   kms@
입력 2023-11-20 10:27
의료 AI(인공지능) 기업 루닛은 흉부 엑스레이 AI 영상 분석 솔루션 '루닛 인사이트 CXR'이 내년 1분기부터 건강보험 수가를 적용받을 수 있게 됐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루닛 인사이트 CXR이 보건복지부가 정하는 '혁신의료기술'로 지정된 데 따른 것이다. 복지부는 이 제품을 내년 3월 1일부터 2027년 2월 28일까지 3년간 임상 의료 현장에서 사용할 수 있다고 전날 발표했다.
혁신의료기술은 안전성과 유효성에 대한 잠재적 가치가 인정된 기술을 의료 시장에 임시로 진입시켜 이를 검증하고 정식으로 건강보험에 등재될 수 있게 하는 제도로, 복지부와 한국보건의료연구원이 미래 유망 기술의 활용을 촉진하기 위해 마련했다.


루닛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임시 등재 신청 절차를 거쳐 이르면 내년 3월부터 이 솔루션이 선별 급여 또는 비급여로 건강보험 수가를 적용받을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3년 내로 신의료기술평가 재평가를 거쳐 정식 건강보험 등재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서범석 루닛 대표는 "흉부 엑스레이 AI 제품 중 최초로 건강보험 진입이 진행됨에 따라 AI 솔루션의 저변 확대와 함께 높은 수익성 증대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루닛은 유방촬영술 AI 영상 분석 솔루션인 '루닛 인사이트 MMG'에 대해서도 이달 혁신의료기기 통합심사·평가를 신청해 보험 수가 적용을 위한 절차를 진행 중이다.강민성기자 kms@dt.co.kr
루닛 폐 질환 진단보조 AI 솔루션, 내년 1분기부터 건보 적용
루닛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