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5G 28㎓` 주파수 할당 접수… 새 사업자 나올까

김나인 기자   silkni@
입력 2023-11-20 17:11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20일부터 내달 19일까지 5G 28㎓(기가헤르츠) 신규사업자의 주파수 할당 신청 접수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통신시장 경쟁을 활성화할 신규 사업자가 등장할지 업계의 관심이 쏠린다. 다만, 일각에서는 이동통신 3사도 포기한 주파수 대역에 막대한 자금을 투입해야 하는 만큼 신규 사업자를 모색하기 쉽지 않을 것이라는 지적도 나온다.


과기정통부는 지난 7월 20일 28㎓ 대역 800㎒폭(26.5~27.3㎓)과 앵커주파수 700㎒ 대역 20㎒폭(738~748·793~803㎒)에 대한 주파수 할당 공고를 한 바 있다.
이번 주파수 할당은 신규사업자에게 다양한 선택권을 제공해 시장 진입문턱을 낮추기 위해 전국단위 할당 신청뿐만 아니라 권역단위 할당 신청도 동시에 모두 가능하도록 했다.

전국 단위 기준 최저 경쟁 가격은 742억원이다. 권역 단위별로 수도권은 337억원, 강원권 43억, 충청권 79억원, 대경권 81억원, 호남권 79억원, 동남권 105억원, 제주권 18억원이다.



할당 조건인 망 구축 의무의 경우 할당일로부터 3년차까지 할당받는 사업자는 전국단위 기준 총 6000대의 28㎓ 기지국 장비를 구축해야 한다. 권역단위의 경우에는 수도권 2726대, 강원권 346대, 충청권 641대, 대경권 651대, 호남권 636대, 동남권 852대, 제주권 148대 등 구축 의무를 준수해야 한다.
주파수 할당 신청 접수는 이날부터 내달 19일까지 약 1개월간 진행된다. 전국단위와 권역단위 동시 접수 완료 후 전국단위 할당 절차를 우선 추진한다. 전국단위 사업자가 선정되지 않는 경우 권역단위 할당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김나인기자 silkni@dt.co.kr



`5G 28㎓` 주파수 할당 접수… 새 사업자 나올까
전국 단위 및 권역 단위별 최저경쟁가격. 과기정통부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