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일요일 귀경길 빙판 주의보...오전까지 내륙은 안개

김대성 기자   kdsung@
입력 2024-02-11 05:58
설 연휴 사흘째이자 일요일인 11일은 오전까지 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많겠다.


전남서해안에는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한다.
안개가 끼는 지역 도로에는 살얼음이 낄 수 있겠으며 눈이 내린 지역은 도로가 얼어 미끄러울 수 있으니 더욱 주의해야한다.

아침부터 낮 사이에 제주도에는 0.1㎜ 미만의 빗방울이 떨어지겠으며 산지에는 눈송이가 떨어지는 곳도 있겠다.

강원 영서는 오후부터 저녁 사이 눈 소식이 예보됐다. 경기 북부·남동부와 충북에도 0.1㎜ 미만의 빗방울이나 0.1㎝ 미만의 눈발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울릉도와 독도는 5㎜ 미만의 비나 1㎝ 미만의 눈이 내리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주요 지역의 기온은 서울 -2.1도, 인천 -2.4도, 수원 -4.1도, 춘천 -6.5도, 강릉 1.0도, 청주 -1.8도, 대전 -3.8도, 전주 -1.4도, 광주 -0.3도, 제주 7.7도, 대구 -1.2도, 부산 1.9도, 울산 0.6도, 창원 0.9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3∼11도로 예보됐다.

김대성기자 kdsung@dt.co.kr

일요일 귀경길 빙판 주의보...오전까지 내륙은 안개
안개 낀 도심.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