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DB손해보험, 소방청과 `KBS119상` 후원…22년째

임성원 기자   sone@
입력 2024-04-02 11:12

소방 공무원 노고 치하·소방 안전의식 확산


DB손해보험, 소방청과 `KBS119상` 후원…22년째
정종표(첫 번째열 왼쪽부터) DB손해보험 사장과 남화영 소방청장, 박민 KBS 사장, 이상우 KBS미디어 사장를 비롯한 수상자들이 지난 1일 서울 여의도 KBS공개홀에서 열린 'KBS119상' 시상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DB손해보험은 소방공무원들의 노고를 치하하고 사회 전반에 안전의식을 확산하기 위해 한국방송공사가 주최하는 'KBS119상'을 지난 2003년부터 22년 연속으로 후원하고 있다고 2일 밝혔다.


'KBS119상'은 지난 1995년 6월 삼풍백화점 붕괴사고 때 인명구조 등 헌신적인 현장활동을 펼친 소방대원들을 포상하기 위해 1996년부터 소방청 후원으로 시상을 시작한 이래 올해로 29회를 맞이했다.
한국방송공사와 KBS미디어가 주최·주관하고 소방청과 DB손보가 후원하는 이번 시상식은 지난 1일 서울 여의도 KBS공개홀에서 열렸다. 이날 시상은 총 6개 분야 27개로 진행됐다.

시도별 자체 예비심사와 엄격한 최종심사 과정을 거쳐 선정했고, 부상으로는 트로피와 상금을 제공했다. 상금은 대상 1000만원, 본상 300만원, 특별상 300만원이다. 또 대상 및 본상 수상자에게 명예와 신뢰, 헌신의 소방정신이 깃든 소방영웅 배지를 수여했다.



대상은 대구 수성소방서 임기환 소방장이 수상했다. 이 소방위는 2009년 소방공무원으로 임용돼 지금까지 시민의 생명과 재산보호에 기여한 베테랑 구조 대원으로 현장활동 '우수, 최우수, 스타대원'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이 밖에 본상은 21점, 공로상은 1점, 봉사상 1개, 특별상 2점, 명예상 1점을 수여했다.
특별상은 소방활동에 공헌한 개인 및 기관 또는 단체에 주어지는 상으로 상패와 상금 300만원을 수여했다. 올해 특별상 수상자는 재난취약계층에게 화재경보기 보급과 국내외 재난 활동에 의료 인력을 지원한 농심과 국립중앙의료원이 각각 수상했다. 명예상은 안전사고 없이 특수한 재난 환경에서 귀감이 된 소방공무원 단체에게 주는 상으로 특별상과 동일하게 상패와 상금 300만원을 수여했다. 명예상 수상자는 국가 중요행사 대응 활동과 대테러 대응 활동, 대형 화재 대응 활동에서 귀감이 된 전남소방본부 119특수구조대가 수상했다.

DB손보 관계자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손해보험의 기본 정신인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회사와 사회의 간격을 좁히는 사회밀착형 사회공헌사업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