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기업銀·신보·기보, 1.6조규모 `테크업 프로그램`

이미선 기자   already@
입력 2024-04-03 10:02
IBK기업은행은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중소기업 기술혁신 생태계 조성 지원을 위한 1조6000억원 규모의 금융지원 종합대책인 '테크업(Tech Up)프로그램'을 시행한다고 3일 밝혔다.


테크업 프로그램은 정책금융 활성화를 위해 지난 2023년 출범한 'IBK-보증기관 간 상설 협의체' 협력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프로그램 주요 내용은 △정부 중점 정책분야 영위 기업의 우수 기술 상용화 지원(1조2000억원) △글로벌 기술 경쟁력 강화를 위한 한국형 유니콘 기업 육성 지원(2000억원) △기술 개발 초기 단계 기업을 위한 R&D 연구개발비 지원(2000억원)으로 구성됐다.


기업은행은 666억원 특별출연 및 보증료 지원과 최대 1.3%p의 금리감면을 통해 금융비용 부담을 완화시켜 중소기업이 기술력 향상에 매진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김성태 은행장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중소기업 기술 경쟁력 강화를 위한 지원이 효율적으로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정책금융기관 간 긴밀한 협력을 통해 중소기업이 기술력 향상에 매진할 수 있는 기술혁신 생태계 조성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이미선기자 already@dt.co.kr

기업銀·신보·기보, 1.6조규모 `테크업 프로그램`
지난 2일 서울 을지로 기업은행 본점에서 열린 '기술혁신 생태계 조성 금융지원 업무협약식'에서 김성태(오른쪽) IBK기업은행장과 최원목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기업은행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