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은행없는` 삼성금융, KB국민은행과 손잡고 슈퍼앱 추진

임성원 기자   sone@
입력 2024-04-12 10:25

통합 앱 모니모 활성화 전략
혁신금융서비스 신청 후 연내 제휴 서비스


`은행없는` 삼성금융, KB국민은행과 손잡고 슈퍼앱 추진
모니모 서비스 소개 화면. <모니모 웹사이트 갈무리>

'은행 없는' 삼성금융이 모니모 플랫폼 활성화의 일환으로 슈퍼 애플리케이션(앱) 구축 전략을 추진한다. 삼성금융네트웍스(삼성생명·화재·카드·증권)가 통합 앱 모니모 2주년을 맞이해 KB국민은행과 손잡고 은행 제휴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12일 모니모를 대표 운영하는 삼성카드에 따르면 모니모 플랫폼의 활성화 및 시스템 구축 개발·운영의 안정성 등을 고려해 제휴 은행 우선 협상 대상자로 KB국민은행을 선정했다.
삼성카드 측은 "국민은행과의 세부 서비스 내용을 확정하고 본 계약을 체결할 계획"이라며 "이후 혁신금융서비스 신청을 통해 연내에 새로운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앞서 삼성금융은 4대 시중은행을 비롯한 은행권에 슈퍼 앱 협력을 제안했다. 국민은행과 하나은행, 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 등 3사가 참여 의사를 밝혔으며, 3사의 경쟁 프레젠테이션을 거쳐 최종 국민은행이 선정됐다.
삼성금융은 지난 2022년 4월 모니모 앱을 론칭한 이후, 모니모 전용 서비스와 금융 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했다. 지난해 11월에는 삼성카드가 뒤늦게 마이데이터 사업 본인가를 획득, 모니모 내에서 '통합자산관리' 서비스를 선보였다. 올해 4월에는 '주식거래' 서비스 등 다양한 모니모 전용 서비스를 추가해 금융 이용 편의를 높이고 있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