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김상현 롯데쇼핑 부회장 "도심서 쓰레기 줍고 환경보호 중요성 되새겨요"

김수연 기자   newsnews@
입력 2024-04-14 14:42
김상현 롯데 유통군 총괄대표(롯데쇼핑 부회장)가 임직원들과 함께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에서 시티 플로깅을 진행했다고 롯데 유통군HQ가 14일 밝혔다.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의 일환인 이번 행사는 식목일(5일)·지구의날(22일) 등이 있는 4월 '지구의 달'을 맞아 환경보호의 중요성을 되새기기 위해 기획됐다.
시티 플로깅은 도심지역에서 쓰레기를 줍는 활동이다.

김 총괄대표를 비롯한 롯데 유통군HQ 임직원들은 재활용 소재의 친환경 가방과 생분해성 봉투를 들고 올림픽공원 10㎞ 구간을 2시간 동안 청소했다.

롯데 유통군HQ는 앞으로 시티 플로깅을 시기별 테마에 맞게 정기적으로 진행하고, 임직원들이 기부한 물품을 활용한 플리마켓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플리마켓 수익금은 사회적으로 필요한 곳에 기부할 계획이다.



롯데백화점과 롯데마트·슈퍼도 관련 ESG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롯데백화점은 자체 플로깅 활동 '리얼스(Re:Earth) 마켓'을 통해 지난해 7000여명이 2만5000ℓ의 쓰레기를 수거했다. 롯데마트·슈퍼는 지난달 서울 송파구 성내천의 하천 정화 행사를 열었다.

이영노 롯데 유통군HQ 컴플라이언스실장은 "4월 지구의 달을 맞아 임직원들과 환경의 중요성을 환기하고 지역사회를 도울 수 있는 시티 플로깅을 진행했다"며 "환경을 보고하고 사회적으로 선한 영향력을 전달하기 위한 ESG 활동을 지속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김상현 롯데쇼핑 부회장 "도심서 쓰레기 줍고 환경보호 중요성 되새겨요"
지난 12일 롯데 유통군HQ 임직원들이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에서 시티 플로깅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롯데 유통군HQ>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