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경제 활동기 집중보장" 삼성화재 신담보 선봬

임성원 기자   sone@
입력 2024-04-17 13:57
삼성화재는 건강보험 주력 상품에 고객의 라이프사이클을 반영한 '활동기집중형 3대진단비'와 '건강지원금' 담보를 신설했다고 17일 밝혔다. 특히 새로 만든 두 담보는 업계 처음으로 고객의 생애주기와 은퇴시점(65세)을 고려해 개발했다. 신담보는 건강보험 상품인 '마이헬스파트너'에 탑재했다. 경제 활동기에는 든든한 보장을 제공하고 활동기 이후 무사고 고객에게는 건강지원금을 지급한다.


이번 신담보에 가입한 고객은 65세 이전까지 암 및 뇌혈관질환, 허혈성심장질환 등의 가입금액만큼 진단비를 보장받는다. 65세까지 3대 진단이 발생하지 않은 고객에게는 건강지원금을 65세부터 연 1회씩 5년간 지급한다. 65세 이후에 발생한 3대진단에 대해선 가입금액의 절반을 보장해 준다.
예를 들어 40세 고객이 활동기집중형 암 및 뇌혈관질환, 허혈성심장질환 진단비를 각 1000만원씩, 건강지원금을 100만원 가입한 경우 65세 이전까지 3개 질환 중 하나의 질환으로 진단을 받으면 가입금액 1000만원을 지급받는다. 만약 65세까지 3대 질환이 모두 발생하지 않았다면 65세 시점부터 연 1회 최대 100만원을 향후 5년간 지급받게 된다. 또 65세 이후 3대 질환으로 진단받으면 3대질환 각각 가입금액의 절반인 500만원의 진단비를 받을 수 있다.

3대진단비를 보다 합리적인 보험료로 가입하고 싶은 고객은 건강지원금 담보를 가입하지 않고, 활동기집중형 3대진단비만 별도로 가입할 수 있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가성비와 건강관리에 관심이 많은 고객 목소리에 따라 활동기집중형 3대진단비와 건강지원금 특약을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니즈에 맞는 콘셉트의 담보를 지속 공급하며, 건강보험 시장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경제 활동기 집중보장" 삼성화재 신담보 선봬
삼성화재가 건강보험 주력 상품에 라이프사이클을 반영한 신담보를 선보였다. <삼성화재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