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유일선 국민대 교수, 관련 분야 세계 최상위 연구자 2% 선정

정래연 기자   fodus0202@
입력 2024-04-22 17:11
유일선 국민대 교수, 관련 분야 세계 최상위 연구자 2% 선정
유일선 국민대 교수

유일선 국민대 정보보안암호수학과 교수가 엘스비어(Elsevier)와 스탠퍼드 대학의 존 론니디스 교수가 발표하는 '세계 최상위 연구자 2%' 리스트에 선정됐다. 이는 국내 정보보안 분야에서의 우수성과 국제적인 연구력을 다시 한번 입증한 결과다.


국민대 유일선 교수는 5G의 유무선 구간에서 발생할 수 있는 취약점을 분석하고, 외부 공격으로부터 이동통신 네트워크를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양자컴퓨팅 기술의 발전과 함께 보안 문제가 더욱 중요해지고 있는 상황에서 양자 내성 암호 시대에 대비하여 새로운 보안체계를 개발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
작년에는 한국연구재단의 지원을 받아 '제1형 당뇨 환자의 안전하고 신뢰성 있는 치료를 위한 인슐린 펌프 보안 내재화 연구'를 진행했다. 이는 비정상행위 탐지 기술 및 보안 프로토콜을 중심으로 IT 기기뿐만 아니라 의료기기에도 보안 연구가 적용되고 있는 좋은 사례로, 미래의 보안 분야에서 중요한 사례로 주목받고 있다.


유 교수는 "저의 논문이 또 다른 누군가의 논문에 인용되어 새로운 연구의 바탕이 된다는 것은 연구자에게 큰 영광"이라며 "연구실 동료들과 함께 국내 정보보안 분야의 선도적인 위치를 더욱 강화하고, 세계적인 보안 문제에 대한 해결책을 제시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래연기자 fodus0202@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