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송미령 농식장관 "스마트농업모델 개발에 308억 투자"

이미연 기자   enero20@
입력 2024-06-12 16:20

농식품부, '첨단 무인자동화 농업생산 시범단지' 조성 완료


송미령 농식장관 "스마트농업모델 개발에 308억 투자"
수직농장 연구소 찾은 송미령 장관

송미령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12일 전남 나주 첨단무인자동화 농업생산 시범단지 준공식에 참석하고 주요시설 및 무인자동화 농업생산 시연을 참관했다.


이 시범단지는 인공지능 기술, 자율주행 농기계, 빅데이터 등 첨단 농업기술을 기반으로 노지 스마트농업 모델을 구축하기 위해 2020년부터 전남 나주시 반남면에 50ha 규모로 총사업비 400억원을 투입해 조성됐다.
송 장관은 "정부는 스마트농업 확산을 위해 '스마트농업 육성 및 지원에 관한 법률'을 오는 7월 시행할 예정"이라며 "2028년까지 노지 스마트농업 모델 개발에 308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농기계 업체의 첨단 농기계 현장 테스트가 가능한 100㏊ 규모의 '지능형 농기계 실증단지'를 2027년까지 새만금에 완공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준공식 후 자율주행 트랙터·드론 시연 및 무인육묘장 등을 참관한 송 장관은 "농업 인구감소, 고령화 위기에서 첨단 무인자동화 농업생산 시범단지가 한국형 노지 스마트농업의 전초기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미연기자 enero20@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