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GS건설 `사내벤처 2호` 제로넥스트머터리얼즈 분사

이윤희 기자   stels@
입력 2024-06-12 10:41
GS건설 `사내벤처 2호` 제로넥스트머터리얼즈 분사
제로넥스트머터리얼즈가 개발한 '모르타르 그라우트' 실증 실험 모습

GS건설은 사내벤처팀 2호로 출발한 친환경 건설자재업체 제로넥스트머터리얼즈가 최근 분사했다고 12일 밝혔다. GS건설은 자회사인 기업주도형 벤처캐피탈 '엑스플로인베스트먼트'를 통해 이 회사에 투자하기로 했다.


'탄소 제로를 넘어 그다음을 위한 준비를 한다'는 의미의 제로넥스트머터리얼즈는 GS건설에서 20년 이상 건설재료분야를 연구한 토목공학박사 류종현 대표를 주축으로 만들어진 친환경 건설자재 기업이다.
회사는 제철소에서 배출되는 부산물 중 주로 폐기되는 제강슬래그와 화학 첨가제를 혼합해 그라우트에 투입되는 시멘트를 80% 이상 대체한 저탄소 친환경 건설 제품인 '모르타르 그라우트'를 개발했다. 그라우트는 서로 다른 성질을 가진 재료를 강하게 접합시키는 물질로, 주로 토목, 건축, 플랜트 현장에서 시공물 틈새를 채우거나 구조물을 보강하기 위해 사용하는 고가의 건설 재료다.

이 모르타르 그라우트는 기존 그라우트 제품 대비 시멘트량을 80% 가까이 줄이면서도 동일한 강도를 나타내 탄소 배출량 감소와 함께 가격경쟁력까지 갖췄다는 평가다.



최초 아이디어 착안 후 1년간 130건 이상의 실험을 거쳐 필요 성능을 달성했으며 GS건설 토목 현장에 시험 적용해 기존 제품과의 호환성도 입증받았다. 제로넥스트머터리얼즈는 모르타르 그라우트 생산 기술에 대한 특허 출원을 최근 완료했으며 본격적인 제품 생산은 외주 생산 방식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류종현 대표는 "친환경 모르타르 그라우트 제품을 시작으로 향후 친환경 저탄소 건설재료 전문기업으로 성장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GS건설은 신성장 동력 마련을 위해 2020년 8월부터 사내벤처 제도를 운영 중이며 육성 기간 사업화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 사내벤처가 분사할 경우 엑스플로인베스트먼트를 통한 지분투자와 후속 지원을 하고 있다.

이윤희기자 stel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