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애플, 브랜드 가치 3년 연속 1위…1조 달러 돌파

전혜인 기자   hye@
입력 2024-06-13 15:44
애플이 3년 연속 세계에서 가장 가치 있는 브랜드로 평가됐다. 브랜드 가치는 사상 처음으로 1조달러를 넘어섰다. 인공지능(AI) 산업에서 가장 중요한 기업으로 평가받는 엔비디아도 브랜드 가치가 1년 사이 3배 가까이 상승하며 처음으로 10위권 내 진입했다.


12일(현지시간)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칸타가 발표한 '2024 가장 가치 있는 글로벌 브랜드' 보고서에 따르면 애플은 브랜드 가치가 지난해보다 15.4%가 상승한 1조159억달러(약 1389조 원)로 평가됐다.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이 그 뒤를 이었으며 패스트푸드 기업 맥도날드가 5위를 기록했다. 주문 예측 등에 AI를 도입하는 등 혁신 시도가 높은 평가를 받았다. 아울러 엔비디아가 지난해보다 브랜드 가치가 178% 상승하면서 순위도 18계단 뛰어 6위를 차지했으며 비자, 페이스북, 오러클, 텐센트가 뒤를 이어 10위권을 형성했다.

칸타는 "엔비디아가 진정으로 차별화하는 것은 개인과 기관투자자 모두 이 회사가 가장 혁신적인 첨단 기술 분야의 중심에 위치한다고 믿고 있는 점"이라고 말했다.


한국 브랜드로는 삼성전자가 51위로 유일하게 100위권 내 포함됐다. 삼성의 브랜드 가치는 400억7400만달러로 평가됐다.

칸타는 이번 조사에서 532개 카테고리의 2만1000여개 브랜드에 대해 전 세계 430만명에게 응답을 받았다. 올해 상위 100개 글로벌 브랜드의 총가치는 전년 대비 20% 증가해 8조3000억달러에 달한다. 지난해 주식 시장이 급격히 반등한 덕이라는 게 칸타 측 설명이다. 전혜인기자 hye@dt.co.kr

애플, 브랜드 가치 3년 연속 1위…1조 달러 돌파
AP연합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