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불주방 탈출’ 하우스쿡 정수조리기…정수기+조리기 장점에 재구매율 30%↑

장우진 기자   jwj17@
입력 2024-06-13 16:53
주방가전 브랜드 하우스쿡은 '즉석라면조리기'로 잘 알려진 정수조리기가 30% 이상의 재구매율을 보이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조리정수기는 정수기와 인덕션을 결합한 제품으로, 작년 4월 기준 누적 판매 1만대를 돌파했다.
정수조리기는 소위 '한강라면'으로 잘 알려진 제품이다. 간편 조작과 편리성, 정수기+인덕션의 장점으로 꼽히는데 라면 외에도 평소엔 정수기, 요리 땐 인덕션으로 활용 가능하다. 저출력 고효율 제품으로 현재 1인 가구나 신혼 가정이 수요가 높다고 회사는 전했다.



이 제품은 인덕션인 만큼 더운 여름철 '고온' 부담을 덜었다. 하우스쿡 관계자는 "여름철 더운 날씨에 가스가 연소되면서 발생하는 일산화탄소까지 생각하면 주방의 온도는 급격히 올라간다"며 "가스 불을 대신해 주방 온도도 낮출 수 있고, 비싼 가스비 사용도 줄여 지출도 줄여주는 아이템을 잘 찾는 것이 방법이 될 수 있다. 인터넷 쇼핑몰과 각 유통업체를 통해 할인과 구독, 렌탈로 소비자들의 니즈에 맞는 제품을 내놓고 있다"고 밝혔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불주방 탈출’ 하우스쿡 정수조리기…정수기+조리기 장점에 재구매율 30%↑
하우스쿡 정수조리기. 하우스쿡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