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한화자산운용, 사모펀드 부문 쪼개 별도 운용사 설립

   
입력 2024-06-13 19:17
한화자산운용이 사모펀드(PEF) 사업 부문을 인적 분할해 별도의 운용사를 설립한다.


한화자산운용은 13일 이사회를 열고 운용사 설립 안건을 의결했다. 한화 측은 다음 달 29일 주주총회를 열 예정이다.
새로 설립되는 회사는 '한화 프라이빗에쿼티 자산운용 주식회사'(가칭)다. 주요 사업은 일반 사모 집합 투자업, 투자 자문업, 투자 일임업이다.



존속 회사와 신설 회사의 분할 비율은 74.5 대 25.5다. 분할 회사의 자본금은 2728억5000만원이다.
분할 기일은 올해 12월 10일이다.

한화자산운용, 사모펀드 부문 쪼개 별도 운용사 설립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