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DL이앤씨, 싱가포르 첫 플랜트 EPC 프로젝트 성료

박순원 기자   ssun@
입력 2024-06-13 09:24

모듈로 공법으로 공기 단축 성공


DL이앤씨가 싱가포르에서 처음으로 수행한 EPC(설계·구매·시공)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세계적 수준의 플랜트 기술력을 입증했다는 설명이다.


DL이앤씨는 DL케미칼 자회사인 카리플렉스의 싱가포르 신공장 건설을 성공적으로 수행해 준공 승인을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공사는 약 3억달러(4100억원) 규모로 DL이앤씨의 첫 싱가포르 플랜트 EPC 프로젝트다.
DL이앤씨는 싱가포르 현지의 엄격한 규정과 인허가 등으로 인한 어려움을 극복하고 약속한 공사 기간 내에 준공 승인을 받았다. 2022년 3월 공장 부지 인수 이후 진입로 공사, 파일 공사 착수, 기자재 설치 등 주요 공정 단계를 단 하루의 지연도 없이 수행했다. 이는 DL이앤씨가 모듈러 공법을 해외 플랜트에 적용한 첫 사례다. 모듈러 공법은 복잡한 플랜트 기자재를 운송할 수 있는 크기로 나눠 별도 제작 공간에서 작업한 뒤 현장에서 설치하는 방법이다. 공기 단축과 품질 향상, 안전사고 예방에 효과적이다.


DL이앤씨는 플랜트 모듈을 베트남에서 생산하고 이를 배로 운송해 싱가포르 주롱섬 내 공장 부지에 설치했다. 모듈러 공법을 통한 공정 효율화로 당초 계획보다 1개월 단축해 조기 준공을 달성했다.이번에 지은 공장은 세계 최대 규모 이소프렌 라텍스 공장이다. DL케미칼의 자회사인 카리플렉스가 발주처다. 카리플렉스는 음이온 중합 기술로 이소프렌 라텍스를 생산하는 세계 유일의 기업으로 글로벌 이소프렌 라텍스 시장에서 1위를 지키고 있다.박순원기자 ssun@dt.co.kr

DL이앤씨, 싱가포르 첫 플랜트 EPC 프로젝트 성료
싱가포르 카리플렉스 라텍스 공장 전경.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