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일상 속 수호천사로`…동양생명, 10년 만 새 브랜드 광고

임성원 기자   sone@
입력 2024-06-13 18:10

서울·경기도 경유 시내버스 200여대에 광고
인기 애니메이션 협업한 유튜브 광고도 8월 공개


`일상 속 수호천사로`…동양생명, 10년 만 새 브랜드 광고
동양생명이 10여년 만에 '수호천사'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기 위한 광고를 진행한다. <동양생명 제공>

동양생명은 지난 2013년 이후 약 10년 만에 새 브랜드 광고를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광고는 '수호천사'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며 영업력 강화를 위해 기획했다.


동양생명은 우선 이번주부터 서울 및 경기도 주요 지역을 경유하는 시내버스 약 200대에 '수호천사를 만나다'라는 카피의 랩핑 광고를 진행했다. 이번 광고는 '일상 속 수호천사를 만나다'라는 콘셉트로, 동양생명 보험설계사(FC)들이 고객의 일상을 지켜주는 든든한 수호천사가 되어준다는 메시지를 담아냈다.
특히, 이번 광고는 동양생명의 실제 전속 FC들을 모델로 섭외해 브랜드 신뢰도를 높였다. 소속 FC들에게는 수호천사가 주는 긍정적인 이미지를 심어주도록 했다.



또 오는 8월에는 동양생명 브랜드 캐릭터인 수호천사 '젤로디'를 등장시킨 유튜브 광고도 공개한다. 유튜브 광고는 인기 애니메이션인 '브레드이발소'와의 협업을 통해 이용자들이 친근하게 브랜드를 인식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유튜브를 자주 이용하는 이용자를 대상으로 브랜드와 캐릭터 인지도를 제고할 계획이다.
동양생명 관계자는 "이번 광고를 시작으로 보다 다양하고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통해 고객과 만나며 브랜드 인지도를 제고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고객의 마음 속 일상 속 수호천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고객들의 건강과 행복을 지키기 위한 상품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