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숭실대 스포츠학부, 대한체육회와 상호협력 및 발전방안 논의

연소연 기자   dtyso@
입력 2024-06-26 17:05
숭실대 스포츠학부, 대한체육회와 상호협력 및 발전방안 논의
숭실대 스포츠학부는 대한체육회를 방문해 대학과 지역사회의 연계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윤형기(왼쪽) 숭실대 스포츠학부장과 이현진 대한체육회 기획조정본부장. [숭실대 제공]

숭실대학교 스포츠학부는 지난 25일 대한체육회를 방문해 양 기관의 협력과 발전방안 모색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에서 숭실대 윤형기 스포츠학부장과 대한체육회 이현진 기획조정본부장은 대학과 지역사회의 연계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지역사회 체육 활성화와 학부생들의 진로 지원을 위한 협력 방안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윤형기 학부장은 "숭실대 스포츠학부는 비인기 종목에 대한 동기 부여와 저변 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왔다"며 "3, 4학년 재학생들에게 1개월간의 현장 실습을 제공해 학생들의 진로 취업 지원에도 힘쓰고 있으며, 지역사회에 기여할 다양한 방법들도 고민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러나 복잡한 절차로 인해 실습 기관을 확보하는 데 많은 어려움이 있으며, 시설 확충과 지역사회 기관과의 연계 또한 쉽지 않은 상황이다. 오늘을 계기로 양 기관이 지속적으로 협력해 공공 체육의 발전과 학부생들의 실습 및 교육 환경 개선을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에 이현진 본부장은 "대학 차원에서 비인기 종목 선수 육성 및 전공자의 진로 고민에 신경 써 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답하며, "기회가 된다면 대한체육회 진로취업 센터에 숭실대 학생들이 방문해 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 또한 학생들의 동기 부여를 위해 숭실대 학생들의 진천 선수촌 견학 기회를 마련하고, 체육회에서 대학 방문 강연을 지원하는 것도 적극 검토해 보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서울시 체육회에서도 대학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 숭실대와 MOU를 추진하는 등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상호 협력 체계를 구축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연소연기자 dtyso@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