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BGF리테일, 폭우 피해 발생한 안동에 긴급 구호물품 전해

김수연 기자   newsnews@
입력 2024-07-10 15:30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은 폭우 피해가 발생한 경북 안동 지역에 긴급 구호 물품을 지원했다고 10일 밝혔다.


안동은 지난 7일 밤부터 시작된 집중호우로 주택과 공공시설물 등이 파괴되고, 마을 주민이 한때 고립됐다가 구조되기도 했다.
CU가 전달한 구호 물품은 생수와 라면, 초코바, 빵류, 커피 등 1000명분 상당의 식음료다. 해당 물품은 이재민과 구호 요원에게 공급될 예정이다.

BGF리테일은 충북 영동군에도 동일한 구호 물품 300인분을 지원한다. 또 향후 폭우 피해 발생 지역 추가 지원도 검토한다.


BGF리테일은 2015년 행정안전부와 업무협약을 맺고 전국 30여개 물류센터와 전국 1만8000개 CU 점포를 기반으로 국가 재난 예방·긴급 구호 활동을 지원해 오고 있다.

손지욱 BGF리테일 커뮤니케이션실장은 "앞으로도 각종 재난 발생 시 전국 네트워크를 활용해 빠르게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편의점의 공익적 기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BGF리테일, 폭우 피해 발생한 안동에 긴급 구호물품 전해
BGF리테일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