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진핑, 김정은에 답전…"北 새 전력적 노선 지지"

뉴스부기자 ┗ 코로나 재확산에도 서울도심 광복절집회 강행

메뉴열기 검색열기

시진핑, 김정은에 답전…"北 새 전력적 노선 지지"

디지털뉴스부 기자   dtnews@
입력 2019-11-02 10:42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지난달 30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긴밀한 소통'을 강조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일 보도했다.


시 주석이 김 위원장의 신중국 건국 70주년 축전에 지난달 30일 자로 답전을 보낸 것.
시주적은 김 위원장에 사의를 표하며 "나는 당신과 긴밀한 의사소통을 유지하고 힘을 합쳐 중조(북중)관계의 새롭고 보다 큰 발전을 이끌어나갈 용의가 있다"고 밝혔다.

그는 특히 "지금 조선 당과 인민은 사회주의건설에서 새로운 고조를 일으키고 있다"며 "중국 측은 조선 동지들이 새로운 전략적 노선을 관철하여 경제발전과 인민생활 향상에 힘을 집중하는 것을 견결히 지지한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위원장 동지(김정은)를 수반으로 하는 조선노동당의 영도 밑에 조선의 사회주의 위업에서 반드시 새롭고 보다 큰 성과들이 끊임없이 이룩되리라고 굳게 믿는다"며 김 위원장의 건강과 사업 성공을 축원했다.


김 위원장은 신중국 건국 70주년 기념 당일인 지난달 1일 시진핑 주석 앞으로 축하 서한을 전했고, 시 주석은 한달 만에 답전을 보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