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의대 증원 반대` 의협, 15일 궐기대회…응급실도 가세

김대성 기자   kdsung@
입력 2024-02-11 21:40
정부의 의과대학 입학 정원 확대에 반대하는 의사 단체가 집단행동에 나서고 있다.


11일 의료계에 따르면 대한의사협회(의협) 산하 16개 시도 의사회는 오는 15일 전국 곳곳에서 정부의 의대 증원에 반대하는 궐기대회를 열 예정이다.
의협은 설 연휴 전인 지난 7일 임시대의원총회를 열어 비상대책위원회 체제로 전환하기로 결정하고 집단행동 계획을 논의해왔다. 의협의 집단행동을 이끌 비대위원장은 김택우 강원도의사회장이 맡았다.

오는 15일 전국 16개 시도 의사회 궐기대회는 의협이 비대위 체제로 전환한 후 첫 단체행동이다. 구체적인 참여 규모는 알려지지 않았으나, 전국 곳곳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의사들이 가세할 것으로 전해졌다.

의협 비대위는 15일 궐기대회에 이어 오는 17일 서울에서 전국 의사대표자회의를 여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응급의학과 전문의들도 비대위를 꾸리고 집단행동에 동참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대한응급의학의사회는 이날 비대위 구성을 알리며 "더 이상 의사들을 범죄자 소탕하듯이 강력하고 단호하게 처벌하려 하지 말라"고 요구하고 "국민 건강과 보건의료 전문가로 인정하고 가 협력에 나서라"고 촉구했다.

김대성기자 kdsung@dt.co.kr

`의대 증원 반대` 의협, 15일 궐기대회…응급실도 가세
사진은 8일 서울의 한 대학병원에 비치된 휠체어.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